Asian Like Me

Are You an Asian or an Orientalist?

Archive for the ‘My Bachelor Nightlife’ Category

RuPaul’s Drag Race’s Jujubee Performs at Diva’s, Plus Lady GaGa’s and Her Telephone Hat

leave a comment »

요새 내 친구 제니퍼가 열심히 보는 케이블 채널 프로그램이 있다. “루폴의 드래그 레이스” (RuPaul’s Drag Race). 90년도에 한창 유명했넌 루폴이 2000년도 후반에 리얼리티 쇼 호스트로 자신을 재개발해서 새로운 수퍼스타 드래그를 선출한다. 매 에피소드마다 주어진 과제가 있고 이에 가장 낮은 점수를 얻는 두 명이 탈락 후보자로 지정된다. 그리고 루폴은 마지막에 이렇게 말한다. “살아남기 위해서 립싱크를 잘 해!” 그러면 두 명의 후보는 최선을 다해서 립싱크를 하게 되고 결국에는 탈락자가 결정된다.

이 프로그램에 보스톤 출신의 드래그가 있다. 그(녀)의 이름음 “쥬쥬비.” 그녀는 수요일 밤 나의 동내의 “디바”라는 작은 클럽으로 찾아와서 공연을 했다. 그녀는 “디바”에서 원래 공연을 시작했다가 보스톤으로 이사를 갔다고 한다. 수요일 밤의 공연은 “홈커밍”의 공연이라나 할까?

There is a cable show that my friend Jennifer is a big fan of these days. It is RuPaul’s Drag Race on VH1 and LOGO. I remember RuPaul being famous in the early 90s with her hit song “Supermodel (You Better Work).” Now she has reinvented herself as a reality TV host. In each episode of this show, contestants (drag queens) complete a mission. (Usually the missions are something drag-queen -related such as making a dress out of curtain drapes, doing a commercial shoot, etc. Two contestants with the lowest score are up for an elimination and RuPaul says her famous line: “Lip-synch for your life!” The two put on their best drag performance and then finally one leaves (or “shashays away”).

One of the contestants on this season’s show is Boston’s Jujubee. She used to live in my town and perform at Diva’s, a local gay/lesbian bar. Last Wed she visited my town and performed at Diva’s again. What a homecoming show!

쥬쥬비의 공연 후 또 다른 드래그퀸이 공연을 했다. 그녀는 레이디 가가의 신곡 “텔레폰”(“Telephone”)을 공연했다. 뮤직비디오에서 가가는 전화기로 만든 모자를 쓴다. 드래그퀸도 또한 전화기 모자를 사용한게 인상적이 었다.

Immediately after Jujubee’s performance, another drag queen performed Lady GaGa’s new single “Telephone” which I listen to these days. Her hat made of a plastic phone was quite interesting.

Written by asianlikeme

March 19, 2010 at 1:24 pm